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유영하 변호사 연일 구치소행…내일 박근혜 '옥중조사' 대비

4일 검찰 조사 때 유일한 변호인으로 동석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구속영장 실질심사를 하루 앞둔 2017년 3월 29일 오후 유영하 변호사가 박 전 대통령의 서울 삼성동 자택에서 나와 승용차에 타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구속영장 실질심사를 하루 앞둔 2017년 3월 29일 오후 유영하 변호사가 박 전 대통령의 서울 삼성동 자택에서 나와 승용차에 타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의왕=연합뉴스) 이세원 류수현 기자 = 박근혜 전 대통령의 변호인으로 활동하는 유영하(55·사법연수원 24기) 변호사가 박 전 대통령이 수감된 서울구치소를 연일 방문하고 있다.

유 변호사는 5일 오전 8시 50분께 경기 의왕시 소재 서울구치소에 들어갔다가 오전 11시 38분께 구치소를 나서는 모습이 취재진에 목격됐다.

그는 다음날 예정된 검찰 특별수사본부(본부장 이영렬 서울중앙지검장, 이하 특수본)의 2차 구치소 출장 조사에 대비해 박 전 대통령을 접견한 것으로 보인다.

서울구치소에 수감된 박근혜 전 대통령(PG)
서울구치소에 수감된 박근혜 전 대통령(PG)(서울=연합뉴스)[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유 변호사는 전날 특수본 수사팀이 서울구치소를 방문해 박 전 대통령을 신문할 때 변호인으로 유일하게 동석했다.

박 전 대통령의 변호인으로는 유 변호사 외에도 손범규·채명성·정장현·황성욱·위재민·서성건·이상용·최근서 변호사까지 모두 9명이 선임계를 제출했다.

하지만 박 전 대통령이 구속된 후에는 유 변호사 외에 다른 변호인의 활동은 눈에 띄지 않는다.

서울구치소 찾은 유영하 변호사
서울구치소 찾은 유영하 변호사(의왕=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유영하 변호사가 5일 오전 박근혜 전 대통령 접견을 위해 경기도 의왕시 서울구치소로 들어가고 있다. 2017.4.5
uwg806@yna.co.kr

서울구치소의 한 관계자는 박 전 대통령이 자신과 접견할 수 있는 이들을 제한했다고 밝힌 바 있다.

이와 관련해 박 전 대통령의 제부이자 박근령 씨의 남편인 신동욱 공화당 총재도 박 전 대통령이 유 변호사와 윤전추 청와대 행정관을 지인으로 등록했고 이들이나 이들과 동행한 사람만 접견할 수 있는 상태라고 주장했다.

유 변호사는 지난달 31일 박 전 대통령이 구속된 날부터 5일 사이에 이달 2일을 제외하고 매일 서울구치소를 드나드는 모습이 목격됐다.

sewon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05 12: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