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3년 만에 올라온 세월호의 여행가방…주인은 단원고 학생

송고시간2017-04-05 11:14


3년 만에 올라온 세월호의 여행가방…주인은 단원고 학생

이철조 해양수산부 세월호인양추진단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이철조 해양수산부 세월호인양추진단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목포=연합뉴스) 손상원 정회성 기자 = 세월호에서 단원고 학생의 여행가방이 발견됐다.

이철조 세월호 현장수습본부장은 5일 브리핑에서 "세월호가 거치된 반잠수선 선박 갑판에 떨어진 펄을 제거하는 과정에서 학생용 여행가방이 발견됐다"고 밝혔다.

이 본부장은 "가방 안에서 명찰이 나와 주인이 확인됐고 유가족 협의회와 가방 처리 방안을 협의했다"며 "세척 등 처리한 다음 적절한 시기에 유가족에게 돌려줄 예정"이라고 말했다.

그는 가방 주인의 실명은 "유가족과 협의가 이뤄지지 않았다"며 공개하지 않았다.

세월호 유가족들에 따르면 이 가방의 주인공은 단원고 2학년 학생 A양인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A양의 친척이 목포 신항으로 오는 중이다.

bana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