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민주 "北, 곡예외교 중단하고 대화에 나서야"

송고시간2017-04-05 11:13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5일 미국·중국 정상회담을 앞두고 북한이 동해 상으로 탄도미사일 1발을 발사한 데 대해 "북한의 '곡예외교'는 결코 국제사회에서 효과를 거둘 수 없다"고 경고했다.

민주당 박경미 대변인은 이날 국회 브리핑에서 "한반도의 긴장 수위가 어느 때 보다도 높아지는 가운데 이뤄진 북한의 군사적 도발에 대해 강력히 항의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박 대변인은 "북한의 미사일 발사는 미·중 정상회담에 대한 무력시위의 성격으로 풀이된다"며 "한반도의 평화를 담보로 한 곡예를 보는 듯 불안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세계사를 보면 전쟁은 대부분 사소한 계기로 일어났고, 예외 없이 엄청난 피해와 대가를 치러야만 했다"며 "북한은 더는 군사적 긴장을 고조하지 말고, 한반도 긴장 해소를 위해 대화에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박 대변인은 "대통령 탄핵과 조기 대선으로 권한대행 체제의 상황인 만큼 군은 더욱 철통 같은 안보태세로 국민의 불안을 해소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박경미 대변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박경미 대변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p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