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낙동강 물 문제 한자리서 논의…'상생협력위' 출범

송고시간2017-04-05 10:52

낙동강
낙동강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이덕기 기자 = 대구·경북과 부산·경남으로 나뉘어 갈등을 빚은 낙동강 물 문제를 통합 논의하는 기구가 출범했다.

K-Water 낙동강권역본부는 5일 오전 대구 달성군 다사읍 디아크에서 '낙동강권역 상생협력위원회'를 발족했다.

낙동강 상류와 하류 민·관·학계 전문가 16명으로 구성했다.

그동안 대구·경북본부, 부산·경남본부로 나뉘어 있던 낙동강 관련 K-Water 기구가 올해 초 낙동강권역본부로 통합 출범함에 따라 물 문제를 한 자리에서 논의하고 해결책도 함께 모색하기 위해서다.

이에 따라 위원회는 앞으로 분기별 모임에서 낙동강 물 문제 관련 현안을 논의하고 대안도 모색한다.

낙동강권역본부 관계자는 "그동안 갈등과 이해 대립 대상이 되기도 한 낙동강을 상생의 강으로 거듭 태어나도록 하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논의한다"고 말했다.

duc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