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조선기자재업 회생 기미…7개 공기업서 1천억원 신규계약

송고시간2017-04-05 11:00


조선기자재업 회생 기미…7개 공기업서 1천억원 신규계약

산업부, 에너지공기업 간담회
산업부, 에너지공기업 간담회

(서울=연합뉴스) 정만기 산업통상자원부 1차관(가운데)이 5일 서울 종로구 무역보험공사에서 열린 '조선기자재업체 참여지원 관련 에너지공기업 간담회'에 참석해 관계자들과 의견을 교환하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 선박용 밸브를 제작하는 ㈜하이플라이밸브는 조선업 침체로 주문이 줄면서 경영에 어려움이 발생했다.

이 업체는 지난해 11월 정부 지원 기업으로 선정돼 사업 다각화, 수요처 발굴을 위한 전문가 컨설팅과 함께 발전소용 밸브 시제품 제작 지원을 받았다.

그 결과 삼천포화력발전소 등 국내 발전소로의 납품은 물론 미국 수출까지 가능해지면서 모두 2억8천만원의 신규계약을 체결했다. 올해 총매출액은 전년보다 153%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5일 서울 종로구 무역보험공사에서 '조선기자재업체 에너지 분야 사업 다각화 추진 간담회'를 열고 지난해 10월 내놓은 '조선밀집지역 경제 활성화 방안' 후속조치 이행상황을 점검했다.

그 결과 지난해 10월부터 현재까지 조선기자재업체가 7개 에너지 공기업에 모두 74건, 1천48억원 규모의 납품계약을 새로 체결한 것으로 집계됐다.

앞서 정부는 에너지 분야로 진출하는 조선기자재업체의 진입장벽을 해소하기 위해 발전 5개사의 기자재 공급자 등록 심사기준인 에너지 분야 납품실적에 조선소 납품실적을 인정하도록 관련 지침을 개정했다.

조선기자재업체 생산현장
조선기자재업체 생산현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이외에도 조선기자재업체의 사업 다각화 분야 기술개발 지원을 위해 모두 70억원을 투입해 1차 18개 과제를 선정했다.

사업화 지원 대상으로는 120개 기업을 선정해 시제품 제작, 인증, 컨설팅 등을 돕고 있다.

8개 업체에는 사업 다각화 투자 보조금 46억원, 14개 업체에는 사업전환자금 64억원을 지급했다.

'기업활력 제고를 위한 특별법'을 활용한 사업재편에는 11개 조선기자재업체가 참여했다.

산업부 관계자는 "조선업 위기로 고군분투 중인 조선기자재업체가 어려움을 헤쳐나가려면 에너지 등 조선 외의 분야에서 일감을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지금의 위기를 새로운 기회로 바꾸려고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e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