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용인서 아파트 1~2층만 골라 금품 훔친 50대 검거

송고시간2017-04-05 10:00

(용인=연합뉴스) 강영훈 기자 = 경기 용인서부경찰서는 아파트 저층만 골라 침입해 금품을 훔쳐 달아난 혐의(야간주거침입절도 등)로 김모(51)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5일 밝혔다.

범행 후 달아나는 피의자
범행 후 달아나는 피의자

[경기 용인서부경찰서 제공 = 연합뉴스]

김씨는 지난 2월 3일 오후 8시께 용인시 수지구의 한 아파트 1층 베란다 창문을 열고 침입해 손목시계 등 4천200만원 상당의 금품을 챙겨 달아나는 등 이날부터 지난 3일까지 용인지역 아파트를돌며 6차례에 걸쳐 5천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상대적으로 침입하기 쉬운 아파트 1∼2층을 범행 대상으로 삼아 절도 행각을 벌인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김씨의 여죄를 캐고 있다.

ky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