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UPS, 온라인쇼핑 활성화에 창사 이래 첫 토요배송

송고시간2017-04-05 01:30

(뉴욕=연합뉴스) 김화영 특파원 = 미국 배송업체 UPS가 토요일 배송에 나선다.

온라인 쇼핑의 일반화로 물품 배송 주문이 폭주하면서 창사 109년 만에 처음으로 토요일에도 배송하기로 했다고 CNN방송 등 미국 언론이 4일(현지시간) 전했다.

UPS는 이번 결정에 맞춰 자사 일자리를 올해 6천 개 늘린다고 밝혔다.

UPS의 결정은 다소 늦은 감이 있다.

경쟁기업인 페덱스는 물론 미국 우정국도 이미 토요 배송을 하고 있다.

우정국은 심지어 온라인 상거래업체 아마존과 손잡고 제한적인 범위에서 일요일 배송까지 하고 있다.

UPS는 이번 달부터 뉴욕, 시카고, 보스턴 등 15개 주요 대도시에서 이번 결정을 시행한다면서, 내년이면 미전역의 크고 작은 도시 5천800개에서 토요 배송이 이뤄질 것이라고 밝혔다.

이 회사는 애틀랜타, 필라델피아, 로스앤젤레스에서 지난해부터 토요 배송을 시범적으로 해왔다.

미국 배송업체 UPS의 로고
미국 배송업체 UPS의 로고

[게티이미지=연합뉴스 자료사진]

quinte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