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IOC "NHL 없어도 평창 아이스하키 흥미진진할 것"

NHL의 평창 동계올림픽 불참 결정에 유감 표명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 남자 아이스하키에서 금메달 차지한 캐나다 대표팀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 남자 아이스하키에서 금메달 차지한 캐나다 대표팀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세계 최고 리그인 북미아이스하키리그(NHL)의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불참 결정에 유감을 표명했다.

IOC는 4일(한국시간) 성명을 내고 "NHL 사무국의 결정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뛰고 싶다는 의사를 명확하게 밝힌 NHL 선수들에게 큰 실망을 안겼을 것"이라며 "IOC는 선수들의 편에서 깊은 유감을 느낀다"고 했다.

이어 "NHL의 불참 결정은 국제아이스하키연맹(IIHF)이 이전 올림픽에서 IOC가 제공했던 것과 동등한 수준의 보험료와 여행 비용을 대겠다고 한 상황에서 나온 것이라 더욱 유감스럽다"고 덧붙였다.

NHL 불참 결정의 빌미를 제공한 것은 IOC다.

IOC는 NHL 선수들이 처음 출전한 1998년 나가노 동계올림픽 때부터 3년 전 소치 동계올림픽까지 5개 대회 연속으로 NHL 선수들의 교통, 보험, 숙박 관련 비용을 부담해왔다.

하지만 IOC는 토마스 바흐 위원장이 부임한 이후,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때는 이를 대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IOC는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 때 약 1천400만 달러의 비용을 부담한 것으로 알려졌다.

IOC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NHL 스타 플레이어들의 올림픽 참가 비용을 대지 않겠다는 기존 태도를 거듭 확인했다.

IOC는 "우리는 수입의 90%를 전 세계 스포츠 발전을 위해 쓰고 있다"며 "상업적인 리그(NHL)와 비영리 국제 스포츠 연맹을 동등하게 대우할 수 없다는 점은 명확하다"고 했다.

이어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아이스하키 경기는 NHL 선수들이 없어도 충분히 흥미진진할 것"이라며 "다른 프로 리그에서 뛰는 선수들이 참가할 것이기 때문이다. 이들은 자국 대표팀에서 큰 환영을 받을 것"이라고 했다.

NHL 사무국은 이날 전격적으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불참을 선언했다.

NHL 사무국은 성명에서 "우리 구단 중 압도적 다수가 올림픽 참가 목적 때문에 2017-2018 리그 일정이 파행으로 흐르는 것에 강력히 반대했다. 그동안 IOC와 IIHF, 선수노조 등의 의견을 제한 없이 청취했다"면서 "IOC는 NHL의 2022년 베이징 동계올림픽 참가 조건으로 2018년 동계올림픽 참가를 제시했다"고 밝혔다.

세계적인 아이스하키 슈퍼스타를 대다수 보유한 NHL 측이 끝내 출전을 보이콧할 경우에는 평창 동계올림픽의 권위와 흥행에 큰 타격을 받을 전망이다.

동계올림픽 최고의 인기 종목인 아이스하키에는 단 2개의 금메달이 걸려 있지만 총 관중과 입장 수입은 약 40%를 차지해 왔다.

changy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04 18: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