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울산대병원, 울산대 부속병원 전환 기념식…"교육기능 강화"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울산대학교와 울산대학교병원은 4일 병원 강당에서 부속병원 전환 기념식을 열었다.

울산대병원은 올해부터는 대학 부속병원으로 전환돼 지식 탐구, 새로운 지식 생산, 인재 육성·배출 등 대학의 역할과 교육기능을 강화한다.

울산대학교병원
울산대학교병원(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울산대학교와 울산대학교병원은 4일 병원 강당에서 부속병원 전환 기념식을 열었다.2017.4.4 [울산대병원 제공=연합뉴스]

오연천 울산대 총장은 "울산지역 거점 공공병원 성격을 더욱 강화하기 위해서 우수 의료인재 양성과 신의료기술 도입에 새로운 전환점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융기 울산대병원장은 "재단의 아낌없는 지원과 지역의 성원으로 영남권을 대표하는 중증환자 치료기관으로 발돋움했다"며 "이제 부속병원으로서 의학 발전과 건강 증진 기능은 물론, 교육기관으로서 연구와 인재 양성 기능을 더해 대학과 지역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울산대병원은 울산시-울산과학기술원(UNIST)- 울산대-지역 연구기관과 연계한 게놈프로젝트, 3D 프린팅 활용연구, 재활 로봇치료기 개발사업 등 다양한 연구과제를 수행하고 있다.

울산대병원은 1975년 120병상 규모의 현대중공업 부속병원으로 출발했다. 1997년 대학병원, 2015년 상급종합병원으로 전환하고 정부 지원 울산지역 암센터, 권역외상센터까지 들어선 961병상 규모의 종합병원으로서 지역 의료 발전을 선도했다.

대학병원 설립 20주년인 올해 3월 1일 부속병원으로 전환돼 의학 교육·연구·진료 기능 강화와 함께 전국적 병원으로 발돋움할 계획이다.

yo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04 17:1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