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정재·김우빈, 최동훈 감독 '도청'에 캐스팅

이정재(왼쪽), 김우빈
이정재(왼쪽), 김우빈[연합뉴스 자료사진], [싸이더스HQ 제공]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기자 = 이정재와 김우빈이 영화 '도청'에 캐스팅됐다고 이 영화의 배급사인 CJ엔터테인먼트가 4일 밝혔다.

'도청'은 적의 숨소리마저 놓치지 않는 도청 수사를 통해 특수한 금융범죄를 쫓는 지능범죄 수사팀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범죄의 재구성'(2004), '타짜'(2006), '전우치'(2009), '도둑들'(2012), '암살'(2015)을 연출한 최동훈 감독의 여섯 번째 작품이다.

'도둑들', '암살'에 이어 최동훈 감독과 세 번째로 호흡을 맞추는 이정재는 지능범죄수사팀 형사 고창선 역을 맡았다. 예리한 눈썰미와 빠른 손놀림, 능수능란한 위장 수사로 작전을 수행하는 인물이다.

'마스터'에서 개성 강한 연기를 선보인 김우빈은 교통계 경찰 박상대 역을 맡았다. 원칙을 고수하는 인물로, 다른 사건을 추격하던 중 우연히 지능범죄수사대의 비밀작전을 알게 된다.

중견 배우 김의성이 고참 형사 오형주로, 염정아가 지능범죄수사팀을 이끄는 감독관으로 출연한다.

'도청'은 캐스팅이 마무리됨에 따라 조만간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fusionj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04 15: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