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야기가 있는 울릉도…지질공원 해설 프로그램 운영

(울릉=연합뉴스) 임상현 기자 = 경북 울릉군이 울릉도와 독도 지질과 역사, 문화, 생태를 배울 수 있는 해설 프로그램을 이달부터 10월까지 운영한다.

울릉도 생태·지질 탐방객센터, 독도박물관, 지질명소인 봉래폭포, 관음도, 행남 해안산책로, 나리분지를 지질공원 해설사가 안내한다.

생태·지질 탐방객센터에는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상시, 독도박물관에서는 오전 10시와 11시, 오후 2시와 3시 4차례 운영한다.

봉래폭포와 관음도 탐방로는 하루 2회(오전 10시, 오후 2시), 행남 해안산책로는 매주 화·목요일, 나리분지는 수·금요일 하루 2회(오전 11시, 오후 2시)다.

행남 해안산책로는 안전을 위해 10명 내외로 인원을 제한한다.

무료지만 관광지 입장료는 개인이 부담해야 한다. 신청자가 한 명이라도 운영한다.

예약·문의는 울릉군 환경산림과 ☎ 054-790-6188.

최수일 울릉군수는 "울릉도와 독도 지질 관광자원을 전문 해설사가 친절하고 자세하게 알려준다"고 말했다.

[울릉군 제공=연합뉴스]
[울릉군 제공=연합뉴스]

shl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04 11:0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