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공직사회 한 달에 한 번 오후 4시 조기퇴근 본격 시행

송고시간2017-04-03 12:10

인사처, 일부 부처 '근무혁신 방안' 제출받아…4월 초 마무리

기재부·기상청, 마지막주 金…문체부 마지막주 水 오후 4시 퇴근

공직사회 한 달에 한 번 오후 4시 조기퇴근 본격 시행 (CG)
공직사회 한 달에 한 번 오후 4시 조기퇴근 본격 시행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한승 기자 = 공무원들이 한 달에 한 번 오후 4시에 조기퇴근하는 '유연근무제'가 시행에 들어갔다.

인사혁신처는 3일 정부 일부 부처로부터 이 같은 내용을 담고 있는 근무혁신 방안을 제출받았다고 밝혔다.

인사혁신처는 현재까지 7개 중앙행정기관으로부터 근무혁신 방안을 제출받았으며, 이달 초순 안에는 나머지 부처로부터 근무혁신 방안을 제출받을 계획이다.

부처별 현황을 보면 기획재정부·기상청은 매달 마지막 주 금요일 오후 4시에 퇴근할 수 있는 '프리미엄 프라이데이'를 실시하기로 했다.

또 인사혁신처는 전 부서 직원을 3∼4개 그룹으로 나눈 뒤 그룹별로 번갈아가며 매주 금요일 오후 4시에 퇴근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문화체육관광부의 경우 직원들이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 오후 4시에 조기 퇴근하도록 권장한다.

법제처는 매달 셋째 주 금요일에, 중소기업청은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을 조기 퇴근일로 결정했지만, 조기퇴근 시간에 대해서는 내부의견을 수렴하고 있다고 인사혁신처는 설명했다.

인사혁신처 관계자는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일과 휴식이 균형 잡힌 공직문화를 조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공직사회에 근무혁신을 정착시키면서 대국민 행정 서비스에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jesus786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