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남경필 "사드 압박은 중국답지 않은 치사한 일"

송고시간2017-04-03 11:41

(수원=연합뉴스) 김광호 기자 = 남경필 경기지사는 3일 "중국의 '사드 압박'은 치사한 일"이라며 "이렇게 해서는 중국이 세계 리더로 갈 수 없다"고 비난했다.

남 지사는 이날 오전 도청 직원 월례조회에서 "사드 배치로 인한 중국 압박이 갈수록 심해지고 있다. 중국답지 않은 일이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월례조회에서 인사말 하는 남경필 경지지사[경기도청 제공=연합뉴스]
월례조회에서 인사말 하는 남경필 경지지사[경기도청 제공=연합뉴스]

그는 "시진핑 주석이 자유무역을 주창했다. 스스로 이중적 태도를 보인다"고 꼬집은 뒤 "중국이 이렇게 치졸한 경제무역을 해 나간다면 중국과 전 세계의 관계도 닫힐 수밖에 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중국 국익에도 이롭지 않을 것"이라며 "나는 앞으로 전 세계를 다니면서 이런 중국의 온당치 못한 태도에 대해 문제를 제기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남 지사는 현재 중국과 갈등을 우리가 이겨낼 것이라고 강조한 뒤 이를 위해서는 무엇보다 국론 통일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남 지사는 "중국이 아무리 덩치가 크고, 경제 규모가 크고 힘이 강하더라도 옳지 않은 방향으로 가면 질 수밖에 없다"며 "우리 경기도가 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기업에 용기와 힘을 주자"고 했다.

한편, 남 지사는 앞으로 남은 민선 6기에 일자리가 넘치고, 안전하며 따뜻한 경기도를 만들겠다며 공무원들의 노력을 당부했다.

kw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