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머리그 신설' KBO 퓨처스리그 4일 개막

송고시간2017-04-03 10:23

북부·남부리그 팀당 96경기씩, 총 576경기 개최

2016 KBO 퓨처스리그 올스타전을 마친 선수들이 기념 촬영을 하던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2016 KBO 퓨처스리그 올스타전을 마친 선수들이 기념 촬영을 하던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KBO리그의 등용문인 퓨처스(2군)리그 2017시즌이 4일 오후 1시 고양-경찰, 화성-LG, 두산-SK, 삼성-상무, 롯데-KIA, kt-한화 등 6경기를 시작으로 총 576경기를 치르는 대장정에 들어간다.

북부(경찰·고양·두산·화성·SK·LG)와 남부(상무·롯데·kt·삼성·KIA·한화) 2개 리그로 운영되는 2017 KBO 퓨처스리그는 팀당 96경기씩, 총 576경기를 치른다.

같은 리그 팀끼리는 12차례, 상대 리그 팀과는 6차례씩 대결한다.

올해 퓨처스리그 경기는 예년처럼 오후 1시부터 열린다.

다만, KBO는 7월과 8월 혹서기 때 선수들의 건강 보호와 체력 안배를 위해 전 경기를 오후 4시로 편성했다.

그중에서도 무더위가 극에 달할 것으로 예상하는 7월 24일부터 8월 13일까지 3주간을 '퓨처스 서머리그' 기간으로 정해 이때 치르는 모든 경기는 평일 오후 6시 30분, 주말 오후 6시 등 야간경기로 개최하기로 했다.

퓨처스 서머리그는 총 72경기이며 이천·서산·문경 등 기존 퓨처스 구장에서 6경기씩 18경기, KBO 리그 구장인 사직·대구에서 6경기, 광주·수원·마산에서 3경기씩 21경기가 열린다.

연고 도시 외 지역인 청주(15경기), 춘천(12경기), 군산(6경기) 등지에도 33경기를 편성해 더 많은 야구 팬들에게 퓨처스리그 관람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7월 KBO 올스타전 휴식기로 인해 2연전으로 편성된 경찰-고양, 화성-LG, 두산-SK, 삼성-상무, 롯데-kt, KIA-한화 등의 잔여 6경기는 추후 편성하기로 했다.

올스타전 휴식기 이후 7월 17일부터 23일까지 일주일은 예비일로 비워둬 올스타전 개최 전까지 취소된 경기를 우선 소화할 예정이다.

hosu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