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윤석·하정우·유해진 주연 '1987', 이달 크랭크인

송고시간2017-04-03 10:26

하정우
하정우

[CJ엔터테인먼트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희선 기자 = 김윤석, 하정우, 유해진이 6월 민주항쟁을 다룬 영화 '1987'(가제)의 주인공으로 뭉친다.

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는 '1987'의 주요 캐스팅을 확정 짓고 이달 크랭크인 한다고 3일 밝혔다.

'1987'은 1987년 민주화 항쟁의 기폭제가 된 '박종철 고문치사 사건'을 둘러싸고 진실을 은폐하려는 세력과 진실을 알리려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다. 장준환 감독이 '화이: 괴물을 삼킨 아이' 이후 5년 만에 선보이는 작품이다.

박종철 고문치사 사건이 벌어진 남영동 대공분실을 이끄는 공안경찰 박처장 역할은 김윤석이, 박처장에게 충성을 다하는 조반장 역할은 박희순이 맡는다.

부당하게 진행되는 사건 처리 과정을 의심하는 부장검사 역할에는 하정우가, 사건의 실체를 파헤치는 기자 역할에는 이희준이 캐스팅됐다.

설경구가 민주화 운동의 핵심 인물인 재야인사 역으로 특별출연하며, 유해진이 민주화 운동 세력을 도와주는 교도관 역할을 맡는다.

이밖에 강동원과 김태리가 민주화 운동에 휘말리는 대학생들로 출연하며, 여진구가 고(故) 박종철 역을 맡았다.

장준환 감독은 "대한민국 현대사를 관통하는 가장 뜨거웠던 1987년의 6월 민주항쟁을 배경으로 평범하지만 진실을 향해 나아갔던 국민의 모습을 그리겠다"고 밝혔다.

유해진
유해진

[CJ엔터테인먼트 제공]

hisunn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