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G '밀라노 디자인위크'서 OLED 활용 작품 전시

송고시간2017-04-03 11:00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LG는 4∼9일(현지시간)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의 디자인 전시회 '밀라노 디자인 위크 2017'에 참가해 '미래의 감각(S.F_Senses of the Future)'을 주제로 한 대형 올레드(OLED) 설치작품을 전시한다고 3일 밝혔다.

보통 공상과학(Science Fiction)을 뜻하는 S.F를 미래의 감각이란 풀이로 재정의한 것이다.

LG는 "인간을 향한 배려와 교감이라는 LG의 디자인 철학과 더 나은 삶을 위한 혁신 의지를 알리고, 프리미엄 이미지를 제고하기 위해 전시회에 참여한다"고 설명했다.

이를 위해 인간의 감각을 독창적 상상력으로 표현하는 것으로 유명한 세계적 디자이너 도쿠진 요시오카와 협업해 인간과 첨단기술이 조화를 이루는 미래 이미지를 따뜻하고 아름다운 빛의 공간으로 표현했다.

전시관 안에는 55인치 양면 올레드 사이니지 47세트를 조립해 만든 17개의 '미래의 감각 의자'가 밝은 빛의 공간을 연출하고, 작품의 바닥부엔 신소재인 인조대리석 '하이막스'를 설치해 올레드의 빛을 더 돋보이게 한다.

또 전시관 내부를 태양처럼 환하게 밝히는 가로 16m, 세로 5m 크기의 거대한 '태양의 벽'도 전시된다. 소형 올레드 조명모듈 약 3만 개로 자연광에 가장 가까운 빛을 구현했다는 설명이다.

LG '밀라노 디자인위크'서 OLED 활용 작품 전시 - 1

밀라노의 대표적 종합전시장인 '슈퍼스튜디오 피유(PIU)'에 차려진 전시관에는 세계적 디자인 어워드 '레드닷'의 페터 체흐 회장도 방문해 "LG는 뛰어난 디자인과 품질의 제품들로 고객의 삶을 더욱 매력적으로 만들고 있다"며 "LG 브랜드는 혁신적인 디자인을 상징한다"고 말했다고 LG는 전했다.

LG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는 LG가 만들어갈 미래를 직관적으로 엿볼 수 있도록 마련했다"며 "디자인 역량을 계속 높여 LG만의 차별화된 디자인 가치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밀라노 디자인 위크에는 구본준 ㈜LG 부회장, 조성진 LG전자 부회장, 오장수 LG하우시스 사장 등 LG 그룹의 최고 경영진도 방문해 전자, IT(정보기술), 자동차, 인테리어 등 다양한 산업군의 디자인 트렌드를 점검할 계획이다.

LG '밀라노 디자인위크'서 OLED 활용 작품 전시 - 2

sisyph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