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알뜰폰 가입자 6년 만에 700만명 돌파

송고시간2017-04-03 09:41

2011년 도입…이달 중순 통합 멤버십 출시

알뜰폰
알뜰폰

[연합뉴스TV제공]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알뜰폰 도입 6년 만에 가입자 수가 700만명을 돌파했다.

3일 미래창조과학부에 따르면 국내 알뜰폰 가입자는 지난 2월 말 696만명을 기록했다. 이는 전체 이동전화 가입자의 11.3%에 해당한다.

한 달에 6만명 이상 증가해온 추세를 고려하면 지난달 700만 명을 넘은 것으로 추산된다.

2011년 첫선을 보인 알뜰폰은 이동통신 3사로부터 망을 빌려 제공하는 통신 서비스를 말한다. 기존 통신사와 동일한 품질의 서비스를 저렴한 가격에 이용할 수 있는 점이 장점이다. 지난해 말 기준 알뜰폰 업체는 39곳에 달한다.

알뜰폰은 방송통신위원회가 활성화 종합 계획을 발표한 2012년부터 급격히 성장했다. 가입자 수는 2012년 말 127만명에서 2013년 248만명, 2014년 458만명, 2015년 592만명, 2016년 말 684만명을 기록했다.

2014년까지는 갑절 가까운 증가세를 보였지만, 2015년에는 증가율이 30% 수준으로 떨어지더니 지난해에는 16% 증가하는 데 그쳤다.

가입자가 전체 이동전화 가입자의 10% 수준에 도달하면서 성장세가 둔화하기 시작한 것으로 분석된다.

알뜰폰업계는 최근 요금제 확대와 제휴카드 할인 등을 앞세워 활로를 찾고 있다.

한국알뜰통신사업자협회는 이달 중순 통합 멤버십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협회 소속 사업자 17곳이 고객으로부터 일정 금액을 받고 단말기 분실·파손보험, 음원 스트리밍 등 다양한 부가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okk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