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조원우 롯데 감독 "연패 끊고 한숨 돌렸다"

조원우 롯데 감독[연합뉴스 자료사진]
조원우 롯데 감독[연합뉴스 자료사진]

(창원=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조원우 롯데 자이언츠 감독이 NC 다이노스 상대 15연패에서 탈출한 뒤 "연패를 끊고 한숨 돌렸다"고 안도했다.

조 감독은 1일 창원 마산구장에서 NC에 3-0 승리를 거두고 이같이 말하면서 "내일부터 또 한 경기 한 경기 집중해나가겠다"고 새롭게 각오를 다졌다.

롯데는 지난해 4월 29일부터 전날 2017시즌 개막전까지 NC에 15경기 연속 패배를 당하던 중이었다.

그러나 이날 승리로 연패 부담을 털고 NC를 마주할 수 있게 됐다.

승리의 공은 선수들에게 돌렸다.

5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낸 선발투수 김원중에 대해 "긴장하지 않고 씩씩하게 잘 던졌다"고 칭찬했고, "박시영, 윤길현도 잘 막아줬다. 특히 손승락이 깔끔하게 뒷문을 잘 막아줬다"며 NC를 무실점으로 봉쇄한 투수진을 높이 평가했다.

6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2타점 2루타로 쐐기를 박은 김대우에게도 "타선에서 김대우의 한 방이 승리를 가져온 원동력이 됐다"고 말했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01 21: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