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미생' 윤태호·'시그널' 김은희 등 예술인 30명 文 지지선언

"문화예술인들의 자유 의지가 위축되지 않는 세상 꿈꾼다"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문재인 전 대표 측은 1일 "블랙리스트 없는 세상을 꿈꾸는 문화예술인 30명이 2일 문 전 대표 지지를 선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문 전 대표 측은 보도자료에서 "이들은 서울 대학로 동양예술극장에서 '문화예술인들의 자유 의지가 위축되지 않는 세상을 꿈꾸며 다음 정부에서는 '블랙리스트 파문'이 없기를 바란다"는 내용의 성명을 발표하고 지지 의사를 밝힌다고 전했다.

질문에 답하는 윤태호 작가
질문에 답하는 윤태호 작가(서울=연합뉴스) 류효림 기자 = 윤태호 작가가 2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세종로 세종문화회관 예인홀에서 열린 '미생10 출간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16.2.2
ryousanta@yna.co.kr

이날 지지를 선언하는 예술인 명단에는 만화 '미생'을 그린 윤태호 씨를 비롯해 드라마 '시그널' 작가인 김은희 씨, 사물놀이 대가 김덕수 씨, 박재동 화백 등이 이름을 올렸다.

소설가 공지영 씨를 비롯해 2012년 대선 당시 문재인 전 대표 선대위의 공동선대위원장을 맡았던 시인 안도현 씨도 포함됐다.

문 전 대표는 이날 지지선언 행사를 마친 문화예술인과 함께하는 간담회를 열어 문화예술 정책 방향과 개선점을 놓고 의견을 나눌 계획이다.

kj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01 14: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