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유럽증시] 1분기 마지막 날 거래 혼조세로 마감

(브뤼셀=연합뉴스) 김병수 특파원 = 올해 1분기 마지막 날인 31일 유럽 주요 증시는 혼조세로 마감했다. 분기 말을 맞아 투자자들이 이익 실현에 나서면서 이날 유럽 주요 증시는 약세로 출발했다.

하지만 유로화를 사용하는 19개 유럽연합(EU) 회원국의 3월 물가상승률이 1.5%로 2%를 기록했던 2월에 비해 급격히 떨어진 것으로 발표된 것이 거래에 긍정적으로 작용했다.

유로존의 급격한 물가상승 기세가 꺾이면서 유럽중앙은행(ECB)이 경기부양책에 대한 고삐를 다시 죄어야 한다는 압박에서 어느 정도 벗어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가 나돌았기 때문으로 분석됐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날보다 0.63% 떨어진 7,322.92에 장을 마감했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지수는 5,122.51로 거래를 마치며 전날보다 0.65% 올랐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30 지수는 12,312.87로 전날보다 0.46% 오른 가운데 거래를 종료했다.

범유럽 지수인 Stoxx 50지수는 3,495.59로 전날보다 0.40% 상승했다.

프랑크푸르트 증시 시황 [연합뉴스 자료사진]
프랑크푸르트 증시 시황 [연합뉴스 자료사진]

bings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01 01:1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