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포시 시민의 날 행사…'정명 1260년' 선언문 채택

송고시간2017-03-31 16:13

(김포=연합뉴스) 김창선 기자 = 경기도 김포시는 31일 아트홀에서 시 승격 19년과 '김포 정명'(定名) 1260년을 축하하는 시민의 날 기념식을 열었다.

김포시 시민의날 기념식 개최 모습 [김포시 제공=연합뉴스]
김포시 시민의날 기념식 개최 모습 [김포시 제공=연합뉴스]

시는 1998년 4월 1일 366년의 군(郡) 체제를 마감하고 시(市)로 승격해 4월 1일을 시민의 날로 정해 매년 기념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757년 통일신라 경덕왕 때 '김포'로 불린 이래 60갑자(甲子)가 21번째 완성되는 해여서 그 의미가 더했다.

행사는 통진두레보존회의 풍물공연을 시작으로 김포시민헌장 낭독, 김포문화상·자랑스러운 김포인상·시정발전 유공자 시상 순으로 진행됐다.

'정명 1260년, 변화와 혁신을 위한 김포선언문'도 낭독됐다.

선언문은 '반목과 분단의 역사를 걷어내고 모두가 자유롭고 행복한 평화도시, 옛것과 새것의 조화로운 힘이 혁신의 디딤돌을 놓은 문화도시, 시민들이 희망과 성취의 중심에 자리하는 민본도시의 구현이 역사와 시대가 김포에 부여한 준엄한 사명"이라는 내용을 담고 있다.

유영록 김포시장은 "김포는 전국에서 두 번째로 오래된 지명"이라며 "유구한 역사를 바탕으로 김포의 정체성을 확립하고 자긍심을 고취해 정명 1300년을 대비하겠다"고 밝혔다.

changs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