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농촌 재도약"…경남도-혁신도시 공공기관-농업단체 협약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경남도와 진주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도내 농업농촌협력단체가 농촌 재도약을 위해 힘을 합친다.

경남도는 29일 서부청사에서 한국토지주택공사·한국남동발전 등 진주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11곳, 경남무역·경남농식품수출진흥협회 등 농업농촌협력단체 4곳과 '농촌지역 발전을 위한 상생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은 침체한 농촌 지역이 재도약하는 계기를 마련하려고 추진됐다.

협약에 참여한 기관과 단체가 자유무역협정(FTA)으로 말미암은 시장개방 확대, 농촌인구 감소·고령화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촌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자는 취지다.

주로 지역농산물 소비를 촉진하고 농가소득 증대, 농촌관광자원 우선 이용, 농촌일손돕기, 기관별 재능 기부 등을 추진한다.

협약에서는 농업·농촌살리기, 농촌 지역 공헌활동, 농업발전 지원에 서로 적극 협력하고 유기적인 업무협조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경남도는 농촌 지역 실정에 맞는 상생협력사업 사례를 발굴하고 농촌 활성화를 위한 도민 공감대 형성에 행정력을 지원한다.

공공기관들은 1사 1촌 자매결연, 임직원 지역농산물 우선 구매, 도농 상생협력 촉진 등에 나서고 농업농촌협력단체들은 농산물 수출대행, 농업 부가가치 창출 지원, 농업 신기술 교육 등을 담당한다.

도는 다음 달 중순에 서부권 시·군과 진주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이 사회공헌사업을 원활하게 추진하기 위한 협의체를 구성하는 업무협약도 체결할 계획이다.

조규일 도 서부부지사는 "이날 협약이 농업농촌지역이 상생 협력하는 모델이 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b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3/29 14: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