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홍석현 중앙일보·JTBC 회장 사임

송고시간2017-03-18 21:46


홍석현 중앙일보·JTBC 회장 사임

강연하는 홍석현 회장
강연하는 홍석현 회장

(부안=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9일 오후 전북 부안군 대명리조트에서 열린 '2017 학교법인 원광학원 보직자 연수'에서 홍석현 중앙일보 회장이 강연하고 있다. 2017.2.9
doo@yna.co.kr


임직원에 이메일 고별사…대선 관련 언급 없어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중앙일보와 JTBC의 홍석현 회장이 사임하기로 했다.

18일 중앙일보 등에 따르면 홍 회장은 이날 임직원들에게 이메일로 보낸 고별사에서 "이제 저는 23년 간 몸담아 온 회사를 떠납니다"라며 사임 의사를 공식적으로 밝혔다.

홍 회장은 "최근 몇 개월, 탄핵 정국을 지켜보면서 많은 생각을 했다"며 "오랜 고민 끝에 저는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작은 힘이라도 보태기로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어 "남북관계, 일자리, 사회통합, 교육, 문화 등 대한민국이 새롭게 거듭나는데 필요한 시대적 과제들에 대한 답을 찾고 함께 풀어갈 것"이라며 "그러한 작업들은 명망 있는 전문가들에 의해 재단과 포럼의 형태로 진행될 것이며, 중지를 모아 나온 해법들이 실제로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경주하겠다"고 덧붙였다.

홍 회장은 "그 과정에서 그간 축적한 경험과 네트워크를 통해 그 책임과 소명을 다 할 수 있으리라 믿는다"며 "무엇보다도 이를 통해 지금까지 제가 회사와 사회로부터 받아온 은혜를 다시 사회에 환원하는데 일조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중앙일보 관계자는 "홍 회장 사임 일자는 19일이 될 것"이라며 "중앙일보와 JTBC에 공동 대표이사가 있는 만큼 회사 경영에 공백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중앙미디어그룹에서는 현재 홍 회장의 아들인 홍정도 사장이 2015년 12월부터 중앙일보와 JTBC의 대표이사 사장을 겸임하고 있다.

또 중앙일보에는 김교준 대표이사 겸 발행인, JTBC에는 김수길 공동대표이사 사장이 있다.

중앙일보 관계자는 홍 회장의 대선 출마설과 관련해서는 "정확한 입장은 모르겠지만 19일자 중앙선데이에 사임 등과 관련한 인터뷰 기사가 나올 테니 참고하면 될 것"이라고 말했다.

aupf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