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野주자들, 소래포구 어시장 화재에 "안타깝다…신속지원 노력"

송고시간2017-03-18 18:03

문재인·안철수, 소래포구 긴급히 방문해 '빠른 조치' 약속

안희정 "전통시장 화재예방 대책 마련"·李 "피해복구·생계대책 수립"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기자 = 야권 대선주자들은 18일 소래포구 어시장에서 발생한 화재사고와 관련해 관계기관의 신속한 지원을 당부하는 한편 전통시장 화재예방과 생계대책 마련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문재인 전 대표는 이날 오후 인천시 남동구 소래포구 어시장 안에 차려진 '화재수습대책본부'를 찾아 "여수 수산시장 화재에 이어 또다시 대형 화재가 났다. 복구에 필요한 조치를 최대한 신속하게 하겠다"고 밝혔다.

문 전 대표는 "피해 복구나 잔해물 철거 비용에 대한 대책을 세우는 중"이라며 "상인들이 조속하게 영업을 정상화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문 전 대표는 또 "화재 보험에 가입할 경우 손해보상을 받을 수 있는데 좌판 상점은 그렇지 않다"며 "근본적으로는 좌판 상점이 무허가 상태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지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국민의당 대선주자인 안철수 전 대표는 이날 오후 여의도 국회 헌정기념관에서 열린 여성정책토론회 일정을 마치고 곧장 화재현장인 소래포구로 향했다.

안 전 대표는 화재수습대책본부를 먼저 찾아 피해대책 마련 상황을 살핀 뒤 화재현장을 방문했다. 피해상인들을 위로하는 성격의 간담회도 열었다.

민주당 대선주자인 안희정 충남지사는 트위터에 "소래포구 화재 피해를 안타깝게 느끼며 삶의 터전을 상실하신 상인들께 깊은 위로 말씀을 드린다"는 위로 메시지를 남겼다.

안 지사는 이어 "빠른 복구를 위한 관계기관의 신속한 지원을 당부드린다"며 "반복되는 전통시장 화재예방 대책과 보험제도의 정비가 조속히 뒤따르도록 저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같은 당 대선주자인 이재명 성남시장은 소래포구 화재사고 소식에 "삶의 터전을 잃은 220여 개 시장 상인 여러분께 가슴 깊은 위로의 마음을 드린다"며 "빠른 피해 복구와 생계대책이 수립될 수 있도록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goriou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