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재진·김가혜, 회장배 스쿼시 남녀 일반부 우승

송고시간2017-03-18 16:57

대한스쿼시연맹 로고
대한스쿼시연맹 로고

대한스쿼시연맹 로고(대한스쿼시연맹 제공) 이미지 로고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유재진(대구시청)과 김가혜(광주체육회)가 회장배 스쿼시 대회 남녀 일반부 개인전 정상에 올랐다.

유재진은 18일 인천 열우물 스쿼시경기장에서 열린 제17회 회장배 전 한국 스쿼시 선수권대회 마지막 날 남자 일반부 개인전 결승에서 이세현(대구시청)을 3-0으로 눌렀다.

김가혜 역시 여자 일반부 결승에서 최유라(광주체육회)를 3-0으로 꺾었다.

남녀 대학부 개인전 우승은 고영조(한체대)와 엄화영(중앙대)이 거머쥐었다.

남자 고등부 단체전 우승은 대건고(구성진·김정원·탁효진)가, 여자 고등부는 연수여고(서효주·이수빈·홍서경)가 차지했다.

종합우승은 경기도, 준우승은 서울특별시, 3위는 광주광역시다.

4b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