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윤장현 시장 "금호타이어 매각 추진…지역경제 미래 우려"

송고시간2017-03-18 16:03

(광주=연합뉴스) 형민우 기자 = 윤장현 광주시장은 금호타이어 매각 추진과 관련해 "지역 경제 미래를 위해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고 18일 밝혔다.

윤장현 광주시장
윤장현 광주시장

윤 시장은 이날 낸 보도자료에서 "워크아웃에서 벗어난 지 불과 2년 만에 매각 추진이라는 안타까운 소식을 접하게 되어 지역민들의 걱정과 우려가 더욱 커졌다"며 "금호타이어 매각 추진이 어떠한 경우에도 종업원의 고용과 지역경제에 어려움을 초래해서는 절대 안 된다"고 말했다.

금호타이어 인수를 희망하는 주체들에 대해서는 "단순하게 인수하겠다는 의사와 인수금액만 제시할 게 아니라 장기고용 보장계획과 연구개발, 설비투자 등에 대한 계획도 명확하고 구체적으로 밝혀야 할 것"이라며 "산업은행을 비롯한 채권단도 근로자의 고용유지와 지역경제에 미치는 영향 등을 중요한 심사기준으로 삼아 보다 냉철하게 검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윤 시장은 "금호타이어가 대한민국을 대표하고 세계적인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력해 나갈 계획"이라며 "지역민들에게 일자리를 창출하고 지역경제를 지탱해 온 향토기업으로서 역할과 사명을 이어갈 수 있도록 채권단과 협상대상자들의 성의 있는 조치를 촉구한다"고 덧붙였다.

금호타이어의 주채권은행인 산업은행은 중국의 타이어업체인 더블스타와 주식매매계약(SPA)을 체결하는 등 매각을 추진하고 있다.

minu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