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노회찬 "정치 변화 경남서 시작될 것"…보선후보 지원

송고시간2017-03-18 13:30

(김해=연합뉴스) 최병길 기자 = 정의당 노회찬(경남 창원성산) 원내대표는 18일 "4·12 재보선과 5·9 대선은 민주주의를 활성화하고 민생이 달라질 수 있는 선거가 돼야 한다"고 밝혔다.

노 원내대표는 이날 경남 김해시 장유 팔판마을 5일장에서 연합뉴스와 만나 "지난해 20대 총선에서 경남은 김해·창원·양산에서 야당 국회의원 4명이 당선되는 등 더는 특정 정당에 주도되는 곳이 아니다"고 강조했다.

그는 "지난해 총선에 이어 이번 재보선과 대선에서도 한국 정치 변화는 경남에서 시작될 것"이라고 말했다.

노회찬 "붕어빵 맛있어요"
노회찬 "붕어빵 맛있어요"

(김해=연합뉴스) 최병길 기자 = 정의당 노회찬 원내대표가 18일 경남 김해시 장유 팔판마을 아파트 내에서 펼쳐진 벼룩시장에서 이 지역 시의원 보궐선거에 나선 배주임 예비후보와 함께 붕어빵을 한 아이에게 전하고 있다. 2017.3.18
choi21@yna.co.kr

그는 또 "이번 대선에서 정권 교체가 확실시되는데, 얼굴과 당만 바꾸는 것이 아니라 진정 민생이 나아지고 진보정치가 실현되도록 정의당이 그 역할을 맡겠다"고 말했다.

노 원내대표는 이날 이 지역 시의원 바선거구 보궐선거에 나선 배주임 예비후보와 함께 마을도서관, 5일장 등을 돌며 지역 유권자들에게 지지를 당부했다.

이 지역구 출신으로 김해시의회 전반기 의장을 했던 배창한 의원(당시 새누리당 소속)은 의장 선거와 관련, 같은 당 의원들에게 금품을 살포한 혐의로 수사를 받던 중 사직서를 제출했다. 이후 그는 구속됐다.

노 원내대표는 김해에 이어 남해를 찾아 남해군 도의원 보궐선거에 나선 김광석 예비후보 지지 활동을 펼쳤다.

정의당은 '미니 지방선거'로 불리는 4·12 재보궐선거에 경남 10곳 중 2곳에 후보를 냈다.

장터에서 인사 나누는 노회찬
장터에서 인사 나누는 노회찬

(김해=연합뉴스) 최병길 기자 = 정의당 노회찬 원내대표가 18일 경남 김해시 장유 팔판마을 5일장에서 한 주민과 악수를 나누고 있다. 2017.3.18
choi21@yna.co.kr

choi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