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성주골프장 부근서 사드 반대 평화발걸음대회 열려(종합)

송고시간2017-03-18 18:08

법원 결정 따라 골프장 정문 25m까지 진입

사드배치 반대 평화행동
사드배치 반대 평화행동

(성주=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18일 경북 성주군 초전면 소성리 마을회관 앞에서 성주·김천 주민과 시민·노동단체 관계자들이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배치에 반대하는 범국민 평화행동 집회를 열고 있다. 2017.3.18
sds123@yna.co.kr

(성주·김천=연합뉴스) 박순기 손대성 기자 =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배치를 반대하는 평화발걸음대회가 18일 오후 경북 성주골프장 인근에서 열렸다.

시위하는 원불교 성직자
시위하는 원불교 성직자

(성주=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18일 경북 성주군 초전면 성주골프장 인근 진밭교에서 원불교 성직자들이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배치에 반대하며 앉아서 시위하고 있다. 2017.3.18
sds123@yna.co.kr

"사드배치 철회하라"
"사드배치 철회하라"

(성주=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18일 경북 성주군 초전면 소성리 마을회관 앞에서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배치에 반대하는 시민·노동단체 회원들이 '범국민 평화행동' 집회를 하고 있다. 2017.3.18

평화발걸음대회는 사드한국배치저지전국행동, 성주투쟁위원회, 김천시민대책위원회, 원불교성주성지수호비상대책위원회 등이 주최했다.

"사드대신 남북대화"
"사드대신 남북대화"

(성주=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18일 경북 성주군 초전면 성주골프장 입구 나무에 '사드대신 남북대화'란 글귀의 리본이 걸려 있다. 2017.3.18
sds123@yna.co.kr

이날 오후 1시 성주군 초전면 성주골프장 부근에서 열린 대회에는 성주·김천 주민, 전국 시민·사회단체 회원 등 5천여명(주최 측 추산)이 참석했다.

이들은 초전면 대장리 초전농협에서 8.7㎞ 구간, 김천시 농소면 노곡리 노곡재에서 5㎞ 구간을 도보 행진한 뒤 소성리 마을회관 앞에 모였다.

이어 범국민 평화행동 집회를 열어 "사드배치는 적법절차를 무시한 불법"이라고 주장하고 공연 등을 했다.

이 자리에는 정의당 김종대·윤소하·이정미 의원,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이재명 성남시장 부인 김혜경씨, 더불어민주당 김홍걸 국민통합위원회 공동위원장 등도 참석했다.

경찰은 2천500명의 경력을 배치해 시위대가 편도 1차로만 이용하도록 유도했다.

집회를 마친 이들은 소성리 진밭교 삼거리를 거쳐 성주골프장 정문 입구까지 약 2.2㎞를 왕복 행진했고 "사드 가고 평화 오라"는 등 구호를 외치며 경찰과 대치하기도 했다.

사드배치 골프장 입구
사드배치 골프장 입구

(성주=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18일 경북 성주군 초전면 성주골프장 입구에서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배치에 반대하는 시민·노동단체 회원과 원불교 성직자가 모여 있다. 2017.3.18
sds123@yna.co.kr

경찰은 성주골프장 정문∼진밭교 삼거리 1.5㎞ 구간을 통제했으나 법원 결정에 따라 성주골프장 정문 부근까지 이들이 진입하도록 허용했다.

대구지법 제2행정부는 지난 17일 성주투쟁위원회가 성주경찰서장을 상대로 낸 옥외집회신고제한통고처분 집행정지 신청을 일부 인용해 성주골프장 정문에서부터 25m까지 집회를 허용했다.

한편 원불교는 이날 오후 소성리 마을회관에서 서울 광화문까지 270.5㎞ 를 8일에 걸쳐 순례하는 '평화 마라톤 순례'를 시작했다.

parksk@yna.co.kr,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