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당 "문재인은 안보·경제·외교 불안 후보"

송고시간2017-03-12 16:49

(서울=연합뉴스) 이슬기 기자 = 자유한국당은 12일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의 안보관을 문제 삼으면서 연일 공세적인 태도를 취했다.

한국당은 문 전 대표가 전날 미국 뉴욕타임스와 인터뷰에서 '미국에 대해 노(No)라고 말할 수 있어야 한다'는 발언을 문제삼은 데 이어 이날 기자회견에서 '안보와 국방에 관한 한 초당적 협력으로 힘을 모으겠다'고 한 것을 공격 포인트로 삼았다.

김성원 대변인은 서면 논평에서 "문 전 대표의 '근거없는 자신감'을 국민은 '안보·경제·외교 불안후보'라 부른다"며 "위기 극복을 위한 구체적인 해법 제시 없이 미사여구만 나열한 '근거없는 자신감'에 지나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그는 "문 전 대표는 북한 주민에 대한 민족애를 잃지 말자고 하면서도 김정은을 대화 상대로 인정해야 한다고 말한다"며 "개성공단 재개와 쌀 교환 등 김정은 정권을 배불려줄 고민만 하는 문 전 대표는 민족애가 아닌 '김정은애'로 가득차 있는것 같다"고 몰아붙였다.

또 "더욱이 어떻게든 반대 측을 몰아내려고 하면서 통합 운운하는 것도 전혀 앞뒤가 맞지 않는다"며 "행여라도 문 전 대표가 정권을 잡을 경우 대한민국 정치, 안보, 경제는 일촉즉발의 위기에 놓일 것이라는 국민적 불안감만 커질 뿐"이라고 말했다.

자유한국당 김성원 대변인(자료사진)
자유한국당 김성원 대변인(자료사진)

wis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