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봄아 반갑다" 포근한 날씨에 유명산·행락지 북적

송고시간2017-03-12 15:36

봄맞이 산행 나선 상춘객 행렬…시내 쇼핑몰·영화관도 붐벼

(전국종합=연합뉴스) 완연한 봄 날씨를 보인 12일 전국의 유명산과 바다, 유원지는 봄 정취를 즐기려는 상춘객들로 북적였다.

가족·연인 단위 나들이객들은 산행 후 음식을 나눠 먹거나 유원지를 찾아 한 주간 쌓인 스트레스를 날려버렸다.

속리산국립공원에는 이날 오전에만 3천여 명이 입장해 고즈넉한 분위기의 법주사를 둘러보거나 포근한 봄바람을 맞으며 산행을 즐겼다.

상춘객 활짝 핀 매화꽃에 취해
상춘객 활짝 핀 매화꽃에 취해

(광양=연합뉴스) 김재선 기자 = 12일 전남 광양시 다압면 매화마을에 따뜻해진 봄 날씨와 함께 매화꽃이 활짝 피어 상춘객들을 유혹하고 있다. 2017.3.12 [광양시 제공=연합뉴스]

월악산, 소백산 국립공원에는 형형색색 등산복을 차려입은 등산객들로 장관을 이뤘다.

빗방울이 떨어지기도 했으나 외출하기 좋은 날씨를 보인 강원 지역에도 등산객들이 몰렸다.

설악산에는 대표적 야생화인 노루귀와 변산바람꽃이 지난해보다 열흘 정도 일찍 꽃망울을 터트려 봄소식을 전했다.

'영남 알프스' 울산 가지산과 신불산, 광주 무등산, 완주 대둔산, 김제 모악산 등에도 집에서 싸온 도시락을 먹으며 봄 햇살을 즐기는 산행객이 많았다.

남해안 섬과 통영 시가지를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통영 한려수도 케이블카에는 오후 1시 40분까지 5천600명이 몰렸다.

부산 동백섬과 해수욕장 일대에 나온 시민들은 해변을 걸으며 갈매기에게 먹이를 주거나, 붉은 동백꽃이 만발한 동백섬 산책길을 따라 걸으며 여유로운 시간을 보냈다.

유명 유원지에도 관광객들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았다.

경기지역 대표 놀이공원인 용인 에버랜드 입장객들은 놀이기구를 타거나 사자, 호랑이, 기린 등 동물을 구경하며 주말 한때를 즐겼다.

복고 페스티벌 '추억의 그때 그 놀이'가 열리는 용인 한국민속촌은 정문 입구부터 사람들로 붐볐다.

'한밭수목원 봄나들이'
'한밭수목원 봄나들이'

(대전=연합뉴스) 김준호 기자 = 완연한 봄 날씨를 보인 12일 오후 대전 한밭수목원을 찾은 시민들이 사진을 찍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2017.3.12

전주의 자랑인 한옥마을에는 한복이나 가벼운 옷차림의 관광객 수백 명이 찾았고, 전주 덕진공원에도 가족 단위 상춘객들이 몰렸다.

옛 대통령별장 청남대 방문객들도 대통령기념관을 둘러보고 대청호의 시원한 봄바람을 맞으며 역대 대통령 길을 거닐었다.

이른 봄꽃 구경에 나선 나들이객들도 많았다.

매화꽃으로 이름난 광양 다압면과 산수유꽃 군락지로 알려진 구례 산동면을 찾은 나들이객들은 꽃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으며 시간 가는 줄 몰랐다.

포켓몬고 성지로 유명한 대전 유림공원에는 자녀들과 함께 포켓몬을 잡으려는 시민들의 발길이 이어지기도 했다. 엑스포시민광장, 한밭 수목원에서도 산책하는 사람들이 많았다.

전국 곳곳에서 열린 행사에도 많은 시민이 참여했다.

창원 삼각지 공원에서 열린 제27회 3·15 마라톤 대회에는 3천여 명이 모여 도심을 달리며 봄기운을 만끽했다.

경북 청도 중앙초등학교에서는 '2017 경상북도 난 대전' 행사가 열려 난 향기가 행사장을 가득 메웠다.

또 구미시 진평동 3·12 독립만세운동 기념탑과 포항시 청하면 청하장터에서는 각각 '구미 인동 3·1 문화제'와 '청하장터 만세운동 재현행사'가 열렸다.

일부 지역에 초미세·미세먼지 주의보가 내려진 수도권에서는 야외 대신 쇼핑몰이나 영화관에 사람이 몰렸다.

부산 생태공원 유채꽃 물결
부산 생태공원 유채꽃 물결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12일 부산 강서구 대저생태공원에서 나들이객들이 자전거를 타고 노란 유채꽃밭 주변길을 달리며 봄 날씨를 만끽하고 있다. 2017.3.12

이 때문에 서울에서는 도심 명소인 한강공원이나 고궁 대신 잠실 롯데월드, 강남 코엑스몰, 영등포 타임스퀘어 등이 붐볐다. 영화를 보러 나온 연인들도 눈에 많이 띄었다.

인천 남동구 구월로데오 거리와 중구 차이나타운 등에는 쇼핑을 하거나 먹을거리를 찾는 시민이 종일 북적였다.

전국 주요 고속도로와 국도는 일부 구간을 빼고 대체로 소통이 원활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오후 3시 현재 경부고속도로 서울 방향 양재IC∼반포IC 2km 구간, 영동고속도로 인천 방향 면온 IC 인근 3km 구간, 서해안고속도로 서울 방향 송악 IC 인근 2km 구간 등에서 지·정체 현상이 빚어지고 있다.

이외 대부분 구간은 평소와 다름없는 차량흐름을 보인다고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전했다.

한편 한국도로공사는 이날 모두 37만여 대의 차량이 수도권으로 진입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덕기, 안홍석, 변우열, 최영수, 이해용, 차근호, 윤태현, 정회성, 김근주, 김동민, 김소연, 강영훈 기자)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