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포스텍 "재발 방지에 최선"…재학생 성범죄 공식 사과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포항=연합뉴스) 임상현 기자 = 포스텍(포항공과대)은 28일 최근 발생한 재학생 성범죄 사건과 관련해 "진심으로 사과하고 재발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포스텍은 김도연 총장 명의의 사과문에서 "26일 새벽 학생 자치활동으로 진행한 외부 행사에서 한 학생이 성적으로 부적절한 행위를 저지른 사건에 대해 책임을 통감한다"고 말했다.

또 "피해 학생은 병원과 대학 상담센터에서 치료와 상담을 받고 안정을 취하고 있다"며 "가해 학생은 성희롱·성폭력 대책위원회와 학생생활위원회에 회부해 대학 규정에 따라 엄정한 징계조치를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앞으로 대학 학생 자치활동은 관리·감독을 강화하고 특히 외부 행사와 교육 프로그램은 반드시 인솔자가 동행하도록 하겠다"며 "효과적인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으로 재발 방지에 노력하겠다"고 했다.

포항 북부경찰서는 지난 26일 새벽 한 숙소에서 자고 있던 여학생 2명을 성폭행하거나 성추행한 혐의로 포스텍 재학생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shl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8 17: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