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울산시체육회, 체계적 생존수영교육 보급 선도한다

울산시체육회, 체계적 생존수영교육 보급 선도한다 - 1

▲ 울산광역시체육회(회장 김기현)가 지난 26일 울산대학교 산학협동관 국제회의실에서 발대식을 하고, 전국 시체육회에서는 처음으로 '생존수영 S2S 교육지원단'을 창단해 체계적인 전문가 양성을 통한 생존 수영의 일반 보급에 나섰다고 28일 밝혔다.

울산광역시체육회는 LSK 한국 라이프세이빙 소사이어티 경상지부(회장 이병규·이하 LSK 경상지부)와 함께 지난 2년간 시범적으로 생존 수영 강사 양성 및 생존 수영교육을 진행해 왔는데, 시민과 청소년들의 큰 만족과 호응을 받았다.

또한 시민들의 요청에 따라 올해 사업을 더욱 확대하기로 결정, 생존 수영의 체계적인 보급을 위해 생존 수영강사 100명을 양성하고, 교육 전담을 위한 '울산 생존 수영 S2S 교육지원단'을 창단하게 된 것이다.

울산시가 진행하는 생존수영 'Swim to Survive'는 호주라이프세이빙소사이어티가 지난 30년간 운영해 청소년 익사사고 75% 감소효과를 거둔 생존 수영교육 프로그램이며, 국내에서는 LSK 한국라이프세이빙소사이어티가 2008년부터 보급을 담당하고 있다.

울산광역시체육회는 생존수영 S2S 교육지원단 창단을 계기로 생존수영 지도자들의 전문성 확보와 교육시스템을 구축하고, 대한민국 생존수영교육을 선도해 나가겠다는 계획이다.

울산광역시체육회 박준수 사무처장은 "오래전부터 생존 수영에 관심을 두고, 호주 등 안전선진국에서 체계적으로 운영되는 생존 수영교육을 울산에 전파하고자 많은 고민과 연구를 해왔다"며 "해외 사례를 조사하면서 익사예방전문 교육·연구기관인 LSK를 알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지난해 LSK가 진행한 '국제생존수영캠프' 참여를 통해 즐겁고, 재미있게 배우는 교육철학이 체육회의 방향성과 일치함을 느꼈다"면서 "익사예방에 관한 오랜 전통과 전문성이 울산시민들의 소중한 생명보호에 도움이 될 것이라는 확신 아래 이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고 의미를 밝혔다.

아울러 "금번 창단한 생존수영 S2S 교육지원단 지도자들이 생존수영의 질적 향상을 도모하고, 울산시체육회는 지속적으로 생존수영교육을 확대해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LSK 경상지부가 주관한 이날 발대식은 6차에 걸쳐 양성된 생존수영강사(Swim to Survive In-structor, 이하 S2SI) 100명의 수료식을 겸해 진행됐다.

'생존수영 S2S 교육지원단'은 울산을 시작으로, 서울시 동작구, 경기도 고양시, 안양시, 파주시에서도 연이어 발대식을 가질 예정이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8 15:4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