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기도, 미군공여지 '10년 개발안' 마련…어떤 내용 담았나

11개 시·군에 213개 사업 추진…29조2천115억원 투자

(의정부=연합뉴스) 우영식 기자 = 2027년까지 경기도내 반환 미군기지와 주변지역 개발 내용을 담은 10년 발전종합계획안이 마련됐다.

2008년부터 추진돼 온 10년 발전종합계획이 올해 만료되는 데 따른 것이다.

경기도는 28일 의정부시 맑은물환경사업소에서 '주한미군 공여구역 등 발전종합계획 변경(안)' 공청회를 열고 내년부터 추진할 개발계획을 공개했다.

을지대 캠퍼스와 병원이 들어설 의정부 반환 미군기지[연합뉴스 자료사진]
을지대 캠퍼스와 병원이 들어설 의정부 반환 미군기지[연합뉴스 자료사진]

변경안은 모두 213개 사업을 담았다. 지난 10년간 추진했으나 환경 변화 등으로 완료하지 못한 계속사업 98개와 새로 반영된 신규 사업 115개 등이다.

이들 사업에는 국비 2조3천989억원, 지방비 1조9천172억원, 민자 등 24조8천954억원 등 모두 29조2천115억원이 투입돼 지난 60여 년간 미군이 주둔함으로써 낙후된 지역 개발을 이끈다.

계속사업비가 25조8천660억원, 신규 사업비가 3조3천455억원이다.

변경안의 주요내용으로는 반환 미군기지 개발사업의 경우 대부분 계속사업으로 사업기간 조정 또는 개발사업 내용이 일부 변경됐다.

교육연구단지를 조성할 예정이던 의정부 캠프 레드클라우드는 안보테마관광단지를 조성하는 것으로, 의정부 캠프 스탠리는 종합대학 유치에서 노인 주거 복지형 액티브 시니어 시티를 조성하는 것으로 각각 변경됐다.

동두천 캠프 님블도 교육연구시설에서 군관사를 짓는 것으로, 훈련장 짐볼스는 골프장 등 조성사업에서 수목원과 산림복지타운을 조성하는 것으로 바뀌었다.

반환 미군기지 주변지역 지원사업은 도로 위주의 사업에서 도로·관광·레저·문화·복지 등 사업으로 확대됐다.

신규사업 115건 중 주변지역 지원사업이 100건이다.

발전종합계획에 반영된 시·군별 주요 사업은 동두천시의 경우 왕방산 허브 테라피 단지조성사업(250억원)과 소요산 공주봉 2.9㎞ 모노레일 설치사업(60억원), 국토교통부가 2천310억원을 들여 상패동 99만㎡에 조성하는 국가산업단지 등이다.

트럭으로 막힌 포천 미8군 영평사격장[연합뉴스 자료사진]
트럭으로 막힌 포천 미8군 영평사격장[연합뉴스 자료사진]

포천시는 미8군 종합사격장인 영평사격장 관련 사업이 대거 추진된다.

국방부가 1천억원을 투입해 사격장 반경 5㎞ 이내 3천341가구를 이전하는 영평사격장 주변지역 주민이주대책 수립사업, 영평사격장 전차 진·출입로 우회도로 개설사업, 민·군 상생협력센터 건립사업, 영평사격장 주변지역 학교 학습권 구축사업, 사격장 주변 피해조사와 갈등관리 용역, 사격장 주변지역 이동문화센터 건립 등 사업이 포함됐다.

또 국방부가 사격장 소음과 도비탄 피해 보상차원에서 4천500억원을 들여 영중·영북면 일대에 조성하는 물류단지 사업과 영북면 운천비행장 내 안보박물관 건립사업이 반영됐다.

의정부시는 용현동 306보충대대 31만7천㎡에 1천182억원을 들여 운동시설, 관광숙박시설, 공원 등을 조성하는 도시개발사업, 시인 천상병 문학관 건립, 보조경기장 건립 등 사업이 신규로 반영됐다.

반환 예정인 동두천 미군기지[연합뉴스 자료사진]
반환 예정인 동두천 미군기지[연합뉴스 자료사진]

파주시는 캠프 하우즈·에드워드·게리오웬 진입도로 사업 등 10개 도로사업이 새로 추진된다.

이밖에 양주시는 감악산 자연휴양림 조성 등 11개 사업, 화성시는 매향리사격장 연결도로 등 10개 사업, 이천시는 부악문학관 건립 등 5개 사업, 양평군은 종합운동장 건립 등 4개 사업, 가평군은 3개 도로사업, 연천군은 숭의전 고려테마파크 조성 등 3개 사업, 고양시는 자전거도로사업 등 1개 사업이 각각 신규사업에 반영됐다.

도는 공청회에서 제기된 의견을 검토해 발전종합계획변경안을 확정, 다음 달 초 행정자치부에 승인을 신청할 방침이다. 행자부는 기획재정부 등 부처 협의를 거쳐 발전종합계획을 최종 확정한다.

경기도에는 전국 반환대상 주한미군 공여구역 54곳(179.5㎢) 중 96%인 34곳(172.5㎢)이 위치해 있다. 활용가능한 22곳 중 16곳 반환이 이뤄졌으며 의정부 3곳과 동두천 3곳 등 6곳은 미반환 상태다.

지난 10년간 반환 기지 16곳 중 10곳의 개발에 토지매입비 등으로 2천714억원(국비 2천50억원, 지방비 644억원)이 지원됐다.

주변지역 지원사업으로는 6개 시·군 43곳 115㎞ 도로 건설에 1조2천536억원(국비 5천243억원, 지방비 7천293억원)이 투입됐다.

wyshi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8 11: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