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출금리 1%p 오르면 한계가구 6만9천가구↑·부채 25조↑"

美연준 금리 인상시 국내 대출금리도 오르면서 한계가구 타격 우려
김종민 "소득 낮고 부동산만 가진 고령자 등 취약가계 관심 필요"
"대출금리 1%p 오르면 한계가구 6만9천가구↑·부채 25조↑" - 1

(서울=연합뉴스) 노재현 기자 = 대출금리가 1% 포인트(p) 오르면 이른바 '한계가구'의 금융부채가 25조나 급증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김종민(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8일 한국은행에서 제출받은 자료를 토대로 이같이 밝혔다.

한계가구는 금융부채가 금융자산보다 많아 금융 순자산이 마이너스 상태이고, 처분 가능한 소득 대비 원리금(원금과 이자) 상환액 비중이 40%를 넘는 가구를 말한다.

작년 3월 말 현재 한계가구는 150만4천 가구로 전체 가구의 8.0% 정도로 추정된다.

한계가구가 보유한 금융부채 규모는 289조7천억원으로 전체 금융부채의 32.7%나 된다.

대출금리가 오르면 한계가구 수와 이들의 금융부채, 이자지급액이 모두 증가할 것으로 예상됐다.

대출금리가 1%p 오르는 상황을 가정하면 한계가구는 157만3천 가구로 6만9천 가구 늘고 한계가구의 가구당 연평균 이자지급액은 755만4천원에서 891만3천원으로 135만9천원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한계가구의 금융부채는 314조4천억원으로 24조7천억원 불어날 것으로 추정됐다.

가계부채 급증[연합뉴스 자료사진]
가계부채 급증[연합뉴스 자료사진]2017년 2월 21일 서울시 중구 명동의 한 은행에 대출을 알리는 현수막이 붙어 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가 올해 2차례 이상 정책금리를 올릴 경우 국내 대출금리도 오르면서 한계가구의 타격이 만만치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은의 금융기관 가중평균 금리 통계를 보면 지난달 예금은행의 가계대출 금리(신규취급액)는 연 3.39%로 1년 11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특히 저신용·저소득층이 많이 이용하는 저축은행의 가계대출 금리는 11.75%로 한달 사이 1.09%p 급등했다.

김종민 의원은 "저소득·저신용·다중채무자 등 이른바 취약차주의 채무상환 대책이 필요하다"며 "정부가 소득이 낮고 부동산 자산만 보유한 고령의 취약가계에 대해 더욱 많은 관심을 기울일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대출금리 1%p 오르면 한계가구 6만9천가구↑·부채 25조↑" - 2

noj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8 11:0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