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文, 비상경제대책단 가동…단장에 이용섭 前의원

비상경제점검회의 정례화…"유력주자로서 어려운 경제 대응책 마련"

(서울=연합뉴스) 이상헌 서혜림 기자 =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의 경선 캠프인 '더문캠'은 다음 주부터 비상경제대책단(가칭)을 구성해 정례적인 비상경제점검회의를 가동한다고 28일 밝혔다.

더문캠은 보도자료를 내고 "우리 경제가 그 어느 때보다 어렵고 엄중한 상황이라는 판단하에 책임 있는 유력 주자로서 직접 경제현안을 점검하고 철저한 대응책을 세워나가겠다는 취지"라고 말했다.

대선 국면에서 자칫 경제 상황에 대한 점검과 대처가 소홀해지지 않도록 하겠다는 강한 의지의 표현이라는 것이다.

단장은 최근 캠프에 합류한 이용섭 전 의원이 맡는다. 캠프 경제특보도 겸하기로 한 이 전 의원은 재정 조세 전문가이자 당내 경제정책통으로 꼽힌다.

이 전 의원은 국민의정부와 참여정부에 걸쳐 재정경제부 세제실장과 관세청장, 국세청장, 행정자치부 장관, 건설교통부 장관 등을 역임했고 이후 당에서는 정책위의장과 경제특보, 경제위기극복본부장 등을 맡은 바 있다.

당 총선정책공약단장이었던 작년 4·13 총선 당시 광주 광산을에 출마했던 그는 자신을 포함해 민주당이 광주에서 단 한 석도 얻지 못하자 "성찰의 시간을 갖겠다"는 말을 남기고 정치권을 떠났었다.

캠프 관계자는 "최근 문 전 대표가 비상경제 상황 대처와 정권교체를 위해 다시 현실정치에 참여해 달라고 간곡히 요청했다"고 말했다.

비상경제대책단은 향후 재정·금융·통상·가계부채 등 주요 경제 분야 전문가들로 위원들을 선임해 비상경제 위기관리 체제에 돌입할 계획이다.

文, 비상경제대책단 가동…단장에 이용섭 前의원 - 1

honeyb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8 11:0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