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軍, 성주골프장 '사드 철책' 헬기로 이송…"충돌 예방조치"

성주CC 출입통제
성주CC 출입통제(성주=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28일 오전 경북 초전면 롯데스카이힐성주CC(성주골프장) 입구에서 경찰이 출입을 통제하고 있다. 롯데는 지난 27일 이사회를 열어 성주골프장을 주한미군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배치 부지로 제공하는 안건을 승인했다.
psykims@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군 당국이 사드(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가 배치될 경북 성주골프장을 군사시설보호구역으로 지정하고 곧 설치할 철조망을 헬기로 공수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군의 한 관계자는 28일 "성주골프장을 군사시설보호구역으로 지정해 외부인의 접근을 차단하기 위해 철조망을 설치할 계획"이라며 "철조망 등 물자는 헬기로 이송할 것"이라고 말했다.

군이 철조망 등 물자를 헬기로 공수키로 한 것은 사드 배치를 반대하는 시민단체 등이 골프장 입구를 막고 있어 자칫 물리적 충돌이 발생할 가능성 등을 고려한 조치라고 군 소식통은 전했다.

국방부, 롯데와 사드부지 교환계약 체결
국방부, 롯데와 사드부지 교환계약 체결[제작 반종빈]

과거 평택 미군기지 확장 공사를 시작하기 전 대추리에서 군과 시민들이 물리적 충돌을 빚었던 사례를 되풀이하지 않으려는 조치라는 것이다.

육군 제50보병사단은 이날 국방부와 롯데가 사드배치 부지 교환계약을 체결함에 따라 성주골프장 부지와 시설물 보호를 위한 경계작전에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

전날 성주골프장 입구에는 의경 버스 6대가 배치된 것으로 전해졌다.

three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8 10:3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