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충북 국회의원 작년 후원금 평균 2억4천만원…도종환 1위

송고시간2017-02-28 10:39

총선 영향 전년比 104% 증가…도종환, 3억원 모금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청주=연합뉴스) 변우열 기자 = 충북 국회의원들은 지난해 평균 2억4천여만원의 후원금을 모금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28일 공개한 '2016년도 국회의원 후원회 후원금 모금액' 자료에 따르면 충북 도내 국회의원 8명이 지난해 모금한 후원금은 총 19억3천943만6천583원으로 1인당 평균 2억4천242만9천573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체 국회의원 298명의 1인 당 평균 모금액(1억7천963만8천588원)보다 6천279만985원이 많은 것이다.

또 전년도 충북 국회의원 1인당 평균액(1억1천878만5천69원)과 비교해 무려 104%가 증가했다.

후원금이 급증한 것은 지난해 국회의원 선거가 치러졌기 때문으로 보인다. 또 2015년에는 구속된 송광호 의원의 후원금이 110만원에 불과해 충북 도내 국회의원들의 1인당 평균 후원금이 상대적으로 적었던 것도 영향을 미쳤다.

개인별 후원금 모금액은 도종환(더불어민주당·청주 흥덕) 의원이 3억42만4천18원으로 가장 많고, 정우택(자유한국당·청주 상당) 의원 2억9천997만원, 오제세(더불어민주당·청주 서원) 의원 2억9천336만6천164원, 변재일(더불어민주당·청주 청원) 의원 2억4천44만56원 순으로 조사됐다.

권석창(자유한국당·제천단양) 의원은 가장 적은 1억2천830만19원을 신고했다.

bw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