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경련 혁신TF 구성…외부인사 영입 박차

송고시간2017-02-28 06:51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허창수 회장이 유임한 전국경제인연합회가 혁신안 마련에 속도를 내기 위해 내부 직원들로 구성된 혁신 태스크포스(TF)를 꾸렸다.

전경련은 28일 경제본부장이 TF 총괄을 맡고 팀장 1명, 직원 5명으로 구성된 TF를 꾸린 뒤 정식 인사발령을 냈다.

혁신 TF는 허창수 위원장을 비롯해 회장단 멤버 3명과 외부 인사 3명 등 총 7명으로 구성된 전경련 혁신위원회에서 혁신안을 마련하는 작업을 뒷받침하게 된다.

전경련 회장단은 다음달 안에 혁신안을 마련하는 것을 목표로 쇄신 작업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

앞서 권태신 전경련 신임 상근부회장은 취임 기자간담회에서 "여러분의 기대에 부응하고 저희의 단호한 의지를 보여주려면 하루라도 빨리 (개혁안을) 발표하는 게 중요하다"며 "가급적 빠른 시일에 혁신안을 내놓겠다"고 밝힌 바 있다.

전경련 회장단은 혁신위원단 출범을 위해 명망 있는 외부 인사들을 영입하는 작업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회장단에서 이미 후보군을 선정해 수락 의사를 묻고 있는 단계로 알려졌으며, 이르면 이번주 안에 인선 발표가 이뤄질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전경련 관계자는 "성공적인 혁신안 마련을 위해 사회적으로 명망 있는 외부인사들을 모시려 한다"며 "그분들이 수락 의사를 밝히는 대로 곧바로 혁신위원회를 출범시켜 혁신안 마련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yjkim8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