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네덜란드, 내년부터 여성도 軍 징집…"동등 대우 상징적 조치"

(브뤼셀=연합뉴스) 김병수 특파원 = 내년부터 네덜란드에서는 여성도 군대 징병 대상에 포함된다.

유럽 방위를 책임지고 있는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회원국 가운데 남성과 똑같이 여성도 군 징집대상에 포함하는 것은 노르웨이에 이어 네덜란드가 두 번째가 된다.

러시아 견제를 위해 리투아니아에 파병된 네덜란드 군 [연합뉴스 자료사진]
러시아 견제를 위해 리투아니아에 파병된 네덜란드 군 [연합뉴스 자료사진]

노르웨이는 작년 7월부터 여성도 군 징집대상에 포함해 시행하고 있다.

네덜란드 영어 매체인 'NL 타임스'는 27일 네덜란드 정부의 이 같은 방침을 전하면서 "이번 조치는 순전히 남녀동등 대우를 위한 상징적 조치"라고 밝혔다.

네덜란드에서는 지난 1997년 징병제가 도입돼, 모든 남성은 17세가 되면 징집대상 연령이 됐음을 알리는 통지서를 받게 된다. 하지만 이 통지서를 받았다고 해서 모두 군대에 가야 하는 것은 아니다.

네덜란드 지금까지 여성은 노동시장에서 뒤처져 있다며 징집대상에서 제외해 왔지만, 내년부터는 남성과 똑같이 17세가 되면 징집대상이 된다.

여성인 제닌 헤니스 플라스하르트 네덜란드 국방부 장관은 "지금 여성과 남성은 교육과 직업훈련 수준에서 동등하다"면서 "남녀 동등대우를 하는 것이 여성의 불리한 점을 상쇄하도록 남성과 균형을 맞추는 것보다 중요하다"고 지적했다.

제닌 헤니스 플라스하르트 네덜란드 국방부장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제닌 헤니스 플라스하르트 네덜란드 국방부장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bings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7 20: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