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두산, 일본 소프트뱅크 호크스 2군한테 패배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가 스프링캠프 두 번째 평가전에서도 패했다.

두산은 27일 일본 미야자키에서 열린 일본 프로팀 소프트뱅크 호크스 2군과 평가전에서 5-6으로 졌다.

선취점은 두산이 기록했다.

0-0이던 6회초 4번 타자 김재환이 우월 솔로 홈런을 터뜨렸다. 왼손 투수 이토 유우스케의 초구 138km 직구를 잡아당겼다.

하지만 6회말 3실점, 8회말에도 1실점했다. 6회말에는 안타 3개에 야수 실책이 겹쳤다.

젊은 야수들이 마지막 공격에서 힘을 냈다.

9회초 볼넷과 안타, 상대 실책으로 만든 1사 만루에서 서예일이 내야 안타로 타점을 올렸다.

계속된 1사 만루에서는 김민혁이 가운데 담장을 직접 맞히는 싹쓸이 2루타를 날려 5-4로 역전했다.

그러나 마무리가 아쉬웠다. 8회부터 등판한 홍상삼이 9회 2실점 하며 팀 승리를 지키지 못했다.

선발 함덕주는 3이닝 1피안타 5탈삼진 무실점으로 완벽에 가까운 모습을 보였다. 최고 시속 144km 직구에 슬라이더, 커브, 체인지업의 움직임이 날카로웠다.

두 번째 투수 박치국도 2⅓이닝을 깔끔하게 틀어막았다.

안타와 볼넷 없이 삼진만 2개였다. 불펜 김강률도 최고 시속 149km의 직구를 앞세워 1이닝 1피안타 1삼진 무실점 피칭을 했다.

김재환은 2타수 1안타(1홈런) 1타점 1볼넷을 기록했다.

김민혁은 3타수 1안타에 3타점, 닉 에반스는 2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두산은 앞서 전날 오릭스 버펄로스와 스프링캠프 1차 평가전에서 7-13으로 졌다.

ksw08@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7 19: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