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고래문화특구 장생포에 모노레일 설치…"새 관광동력 기대"

송고시간2017-02-27 17:16

울산남구, 98억원 들여 총연장 1.3㎞ 순환형 연말 개통

(울산=연합뉴스) 허광무 기자 = 울산시 남구는 27일 장생포 고래박물관 광장에서 '고래문화특구 모노레일 건립 기공식'을 열었다.

울산 장생포 모노레일 기공식
울산 장생포 모노레일 기공식

(울산=연합뉴스) 27일 울산시 남구 장생포 고래박물관 광장에서 열린 '고래문화특구 모노레일 건립 기공식'에서 서동욱 남구청장(왼쪽 아홉 번째)과 황무영 한국모노레일 회장(열 번째) 등이 사업을 축하하며 만세를 부르고 있다. 2017.2.27

이 모노레일은 고래박물관을 출발해 고래문화마을과 5D 입체영상관을 거쳐 다시 박물관으로 돌아오는 순환형으로, 총 1.3㎞ 노선에 8인승 차량 5대가 운영된다.

사업비는 총 98억원으로 한국모노레일이 공사비 89억원을, 남구가 토지보상비 등 9억원을 각각 투입한다.

남구는 올해 말까지 공사를 완료하고 모노레일을 개통할 예정이다.

이 사업은 장생포 관광시설이 고래박물관과 고래생태체험관이 있는 남쪽과 고래문화마을이 있는 북쪽으로 분리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추진된다.

울산 장생포에 설치될 모노레일 예상도
울산 장생포에 설치될 모노레일 예상도

(울산=연합뉴스) 27일 울산시 남구 장생포 고래박물관 광장에서 '고래문화특구 모노레일 건립 기공식'이 열렸다. 사진은 모노레일 예상 디자인. 2017.2.27 [울산시 남구 제공=연합뉴스]

현재 관광객들은 두 곳을 오갈 때 400∼500m를 걸어서 이동하는 불편을 겪고 있다.

모노레일은 관광객 수송 기능뿐 아니라, 그 자체로도 명물 관광상품으로 손색이 없을 것으로 남구는 기대하고 있다.

지상 3∼5m에 설치되는 모노레일에서는 장생포 앞바다, 고래문화마을, 5D 입체영상관, 울산대교, 울산공단 등을 두루 조망할 수 있다고 남구는 설명했다.

서동욱 남구청장은 "관광객들이 더 편리하고 즐겁게 장생포를 즐길 수 있도록 하는 새로운 관광동력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hk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