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혜민 스님 '멈추면, 비로소…', 英아마존 베스트셀러 1위

혜민 스님의 에세이집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의 영문판 서적.[수오서재 제공]
혜민 스님의 에세이집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의 영문판 서적.[수오서재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세계적 출판그룹 펭귄에서 출간된 혜민 스님의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의 영문판(영어 제목 The Things You Can See Only When You Slow Down)이 영국 아마존 종합 베스트셀러 1위에 올랐다.

출판사 수오서재는 "혜민 스님의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의 영문판이 26일(현지시간) 영국의 아마존 베스트셀러 1위를 차지했다"고 27일 밝혔다.

이 책은 혜민 스님의 에세이집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의 영문판으로, 영국판은 지난 23일 출간됐다.

영국판 편집을 맡은 편집자 다니엘 크루는 "뜨거운 반응이 놀랍다. 초판 2만 부를 찍었으나 서둘러 재판을 준비하고 있다"고 수오서재를 통해 전했다.

또 지난 7일 출간된 미국판 역시 2주일 만에 3만 부 판매를 넘어서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언론과 작가들의 반응도 매우 호의적이다. 미국의 '퍼블리셔스 위클리'는 "떠들썩한 시간과 바쁜 삶에서 한숨 돌리고 싶은 독자들에게 완벽한 책"이라며 "그의 글을 읽고 있으면 시인 칼릴 지브란이 떠오른다"고 평했다.

세계적 명상 지도자이자 베스트셀러 작가인 잭 콘필드는 "사랑스럽고 실용적이며 친절한 책"이라며 "현명하게 사는 삶의 보상이 무엇인지를 아름답게 알려준다"고 말했다. 2012년 1월 출간된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은 누적 판매 부수 300만 부를 돌파하며 국내에서 큰 반향을 일으켰다. 또 미국, 중국, 러시아, 스페인, 독일, 브라질 등 전 세계 26개국에 판권이 수출됐다.

혜민 스님은 펭귄 그룹의 초청으로 최근 미국 내 언론사 인터뷰 및 독자와의 만남 행사를 열고 귀국했다. 다음 달에는 영국을 방문해 BBC 라디오 인터뷰와 강연을 할 예정이다.

kihun@yna.co.kr

'마음치유 콘서트'에서의 혜민 스님.[인터파크도서=연합뉴스 자료 사진]
'마음치유 콘서트'에서의 혜민 스님.[인터파크도서=연합뉴스 자료 사진]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7 17: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