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구서 다채로운 삼일절 기념행사 열려

(대구=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제98주년 삼일절을 맞아 기념행사가 대구 시내 곳곳에서 다채롭게 열린다.

대구시는 다음 달 1일 오전 10시 대구문화예술회관 팔공홀에서 3·1절 기념식을 한다.

3·1운동 재연
3·1운동 재연[연합뉴스 자료 사진]

애국지사, 기관·단체장, 광복회 회원, 학생 등 1천여명이 참석해 선열의 숭고한 독립정신과 희생정신을 기린다.

독립선언서 낭독, 독립유공자 포상, 권영진 시장 기념사, 기념공연, 3·1절 노래 제창, 만세삼창 순으로 행사를 진행한다.

이에 앞서 오전 9시에는 권 시장을 비롯한 기관·단체장이 동구 신암선열공원에서 참배한다.

또 오전 10시 제일교회 근처 청라언덕에서 대구 중구와 대구장로회총연합회 주관으로 만세운동 재연 행사를 한다.

정오에는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에서 애국지사, 보훈단체장, 시민 등 15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독립운동 정신을 계승하기 위한 타종행사를 한다.

같은 시간 동성로 대구백화점 앞에서는 대구국학원 주관으로 북공연, 독립선언 퍼포먼스, 태극기 몹(mob) 행사도 마련한다.

이날 오전 9시 육상진흥센터 주변에서는 대구육상연맹 주최로 삼일절 기념 단축마라톤대회가 3km, 5km, 10km 구간으로 나눠 열린다.

ms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7 15:5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