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영·호남이 함께 2·28 민주운동 기린다

(대구=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우리나라 민주화 운동 효시인 2·28민주운동 기념식이 영·호남 상생·화합 행사로 열린다.

대구시는 오는 28일 오전 11시 두류공원 2·28학생의거 기념탑 앞에서 제57주년 2·28민주운동 기념식을 한다.

2·28민주운동 당시 모습
2·28민주운동 당시 모습[대구시 제공 =연합뉴스]

기념식에는 권영진 대구시장, 2·28민주운동기념사업회 관계자, 각계 인사 700여명이 참석한다.

특히 윤장현 광주시장, 이은방 광주시의회 의장, 5·18 관련 단체장 등 호남 인사도 함께해 영·호남 상생 발전과 국민 대통합 의지를 다진다.

기념식은 학생 동아리팀 난타 공연, 경과보고, 정지원 대구여고 학생 결의문 낭독, 노동일 기념사업회 의장 기념사, 권 시장의 국무총리 축하 메시지 낭독 순으로 열린다.

2·28민주운동은 1960년 2월 28일 자유당 정권의 독재와 부정부패에 항거해 경북고를 비롯한 대구 8개 고등학교 학생들이 자발적으로 일으킨 학생 민주운동으로 3·15의거와 4·19혁명에 기폭제가 됐다.

2·28학생의거 기념탑은 1961년 시민과 학생이 자발적으로 대구 명덕로타리에 세운 것을 1990년 두류공원으로 옮겨 건립했다.

ms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7 15:4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