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강원도, 22개 주요 현안·정책 '대선공약 과제'로 제시

평창올림픽 성공개최 정부 지원 등 선정…정치권에 건의하기로

(춘천=연합뉴스) 임보연 기자 = 강원도가 19대 대선을 앞두고 도의 미래를 견인할 주요 현안과 정책을 '대선공약 정책과제'로 제시했다.

대선 [연합뉴스 자료 사진]
대선 [연합뉴스 자료 사진]

5개 분야 15개 주요 핵심과제와 7개 정책과제를 권역별 대선공약에 포함하도록 정치권에 건의한다는 방침이다.

최우선 제안과제는 평창동계올림픽 성공개최를 위한 정부 지원이다.

평창올림픽을 새 정부의 '제1 국정과제'로 삼고, 올림픽 레거시로 지속해 발전할 수 있도록 대회시설 국가 관리를 제시했다.

주민불편 해소를 위한 과도한 규제 완화도 포함했다.

광범위하게 지정해 주민 재산권 피해가 큰 접경지역 군사시설보호구역 완화, 동해안 6개 시군 146㎞에 걸친 군 철책 전면 철거 및 비용 국가 부담을 제안했다.

대규모 SOC 사업에서 소외된 강원도 교통망 확충도 과제로 내놓았다.

제천∼삼척 간 ITX 철도, 제2경춘국도, 춘천∼철원 고속도로, 강릉∼고성 제진 철도 조기 건설, 북방진출 전진 기지화를 위한 속초·동해안 항만 개발을 제시했다.

세계 유일 분단도인 도에서 평화통일 물꼬를 트는 방안도 과제로 선정했다.

남북관계 완화 및 통일을 대비한 강원평화특별자치도 설치, 금강산 관광 재개와 설악∼금강권 관광자유지대 조성, 동해 연안 자원 남북 상호 개발을 위한 공동어로구역 설정, 개성공단의 역 개념인 철원평화산업단지 조성 등이다.

분권 선도지역 육성을 위한 방안도 과제에 포함했다.

지역 자금 역외 유출 방지와 지역 경제 활성화 등을 위한 가칭 지역 재투자법, 지역 화폐법, 지역 은행 설립과 지원에 관한 법 등 지역경제 회생 3대 법안 제정이 과제이다.

또 단순 권력구조 개편이 아닌 지방분권을 포함한 개헌 추진과 지방 이양이 확정된 사무 중 60%에 그치는 지방사무를 지방일괄이양법 제정을 통해 과감히 이양해 줄 것을 제시했다.

강원발전 견인 과제로는 7개 정책과제를 내놓았다.

동해안권 해양관광벨트 구축, 폐광지역 자립기반 완성, 동계스포츠 거점도시 육성, 친환경 산악관광 기반조성, 수열에너지 활용 데이터 센터 단지 조성, 첨단의료기기 국가산업단지 조성, 국립산림복지단지 조성 등이다.

배진환 행정부지사는 27일 "무엇보다 큰 틀과 장기적인 관점에서 강원발전에 필요한 사업들을 대선공약으로 발굴해 제시했다"며 "각 정당, 대선주자의 공약사항 반영 노력은 물론 대선 이후 사업 가시화에도 전력을 기울여 적극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limb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7 11:4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