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고양터미널 영화관 화재…이용객 100여명 대피 소동

(고양=연합뉴스) 권숙희 기자 = 3년 전 대형화재로 다수의 사상자가 발생했던 고양종합터미널 건물에서 불이 나 시민 약 100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27일 경기 일산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께 고양시 일산동구 백석동 고양종합터미널 건물 5층에 입점한 영화관 복도에서 불이 났으나 스프링클러가 작동해 자체 진화됐다.

불이 나자마자 경보기가 작동해 영화관 이용객, 아웃렛 매장과 버스터미널에 있던 시민 등 약 100명이 대피했다.

이날 영화를 보다가 대피한 김모(56)씨는 "5층에서 계단으로 내려오는데 안 좋은 타는 냄새가 많이 났다"면서 "예전에도 불이 났던 건물이라 사람들이 걱정을 하면서 바깥으로 나왔다"고 전했다.

소방 당국은 영화관 복도에 있던 청소기에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이 건물에서는 2014년 5월 지하에서 불이 나 9명이 숨지는 등 69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2014년 고양종합터미널 화재
2014년 고양종합터미널 화재[연합뉴스 자료사진]

suk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7 10:4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