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신증권, 손실 펀드 맞춤형관리 '펀드케어랩' 출시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애물단지'가 돼버린 손실 펀드로 증권사의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대신증권은 다른 증권사에서 손실이 발생한 펀드를 이동해오는 고객을 대상으로 펀드 판매보수 면제를 비롯한 맞춤형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밸런스 마스터즈 펀드케어랩'(이하 '펀드케어랩')을 선보인다고 27일 밝혔다.

펀드케어랩의 가장 큰 혜택은 증권사에 지불하는 펀드 판매보수를 면제받고 상대적으로 저렴한 투자일임 수수료만으로 펀드를 유지할 수 있다는 점이다.

또 3개월 만기 연 3%의 수익률을 제공하는 특판 환매조건부채권(RP)을 매수할 기회도 주어진다. 특판RP 매수는 상품가입금액과 1:1 비율로 최대 1억원까지 가능하다.

펀드케어랩 가입자는 정기적으로 펀드에 대한 현황분석과 손실의 원인과 전망, 전략 방안을 담은 보고서와 펀드매니저 인터뷰를 통한 생생한 펀드 정보도 받아볼 수 있다.

펀드케어랩은 고위험 등급 서비스로 최소 가입금액은 1천만원, 최소 가입기간은 1년이며 추가수수료 없이 중도환매가 가능하다.

남형민 대신증권 랩사업부 이사는 "펀드케어랩은 손실 상태로 방치돼있는 투자자들의 소중한 금융자산을 관리하고 고객의 신뢰를 얻기 위해 준비한 서비스"라며 "앞으로도 투자자의 자신을 지키고 불릴 수 있는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chom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7 10:1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