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의당, 野4당 지도부 연석회담 제안…"黃권한대행 탄핵 추진"

정의당, "黃권한대행 탄핵 추진"
정의당, "黃권한대행 탄핵 추진"(서울=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정의당 심상정 상임대표가 27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가 특검 수사기간 연장 요청을 수용하지 않기로 한 데 대해 더불어민주당, 국민의당, 바른정당, 정의당 등 야4당 지도부가 황 권한대행에 대한 탄핵을 공동으로 추진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scoop@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정의당 심상정 상임대표는 27일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가 특검 수사기간 연장 요청을 수용하지 않기로 한 데 대해 더불어민주당, 국민의당, 바른정당, 정의당 등 야4당 지도부가 황 권한대행에 대한 탄핵을 공동으로 추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심 대표는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서 "야4당 대표와 원내대표가 참여하는 연석회담을 긴급히 제안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심 대표는 또 "3월2일 본회의에서 노회찬 의원이 발의한 정의당의 특검법을 직권상정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심 대표는 "황 권한대행은 특검의 노력에 찬물을 끼얹고 국민의 열망에 대못을 박았다"며 "오늘 수사기간 연장 요청을 거부한 것은 특검을 강제해산한 것이며, 박근혜 대통령을 비호하기 위한 노골적인 사법방해다. 공직자로서 국민을 배신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애초 황 권한대행은 국정농단을 방조한 수사대상 2호 인물이었다"며 "이제는 방조범이 아닌 공범이 된 것이다. 대의기관인 국회가 정치적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hysu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7 10:1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