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준케이, 2PM 공연 무대서 추락…"팔꿈치·손가락 골절"

2PM 준케이 [연합뉴스 자료사진]
2PM 준케이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그룹 2PM의 준케이가 공연 도중 무대에서 추락해 팔꿈치와 손가락이 골절됐다.

27일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준케이는 지난 26일 서울 올림픽공원 SK올림픽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2PM의 공연 도중 무빙카(이동 무대)에서 떨어져 오른쪽 팔꿈치와 오른손 네 번째 손가락을 다쳤다.

이날 공연은 준케이의 사고 이후 중단됐으며 그는 병원으로 이송돼 정밀진단을 받았다. 팬들에게는 환불 조치가 취해질 예정이다.

향후 공연 일정도 현재로썬 불투명한 상태이다. 이들은 같은 장소에서 3월 5일까지 공연이 예정돼 있다.

소속사 관계자는 "향후 일정은 더 논의해야 하는 상황"이라며 "가수의 안전을 완벽하게 책임지지 못한 점에 대해 관객과 팬들에게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mim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7 08: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