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동부대우전자 '프라이어 오븐' 수출 30개국 넘었다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동부대우전자는 자사 '프라이어 오븐' 수출국이 30개국을 넘어섰다고 27일 밝혔다.

동부대우전자는 2013년 프라이어 오븐을 국내 출시한 이후 프랑스와 러시아를 시작으로 미국, 영국, 쿠웨이트, 페루, 요르단 등에 수출했으며 최근에는 벨라루스, 가이아나까지 진출했다.

이 제품은 국내 최초로 튀김용 전용 용기를 채용, 에어 프라이어 기술을 적용한 복합 오븐이다.

전자레인지, 그릴, 오븐, 발효, 튀김 등 5가지 기능을 갖췄다. 할로겐 적외선을 이용한 '광파 히팅' 방식과 세라믹 특성을 살린 '미라클론 히팅' 방식을 적용, 빠르고 효율적인 조리가 가능하다.

2015년부터는 현지 요리 조리기능을 강화했다. 동남아 시장을 겨냥해 '아얌고랭' 프라이어 오븐을 선보이고 중국 출시 제품에는 '춘권' 자동조리 기능 등을 추가했다.

매년 2만대 이상 판매됐으며 누적판매량은 올해 10만대를 넘어설 것으로 동부대우전자는 기대하고 있다. 동부대우전자는 상반기 중에 추가 신제품을 출시, 라인업을 강화할 방침이다.

동부대우전자 '프라이어 오븐' 수출 30개국 넘었다 - 1

noma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2/27 08:1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